엄홍길재단, 초록뱀미디어와 16차 네팔 휴먼스쿨 건립 협약 체결 > 보도기사 | 엄홍길휴먼재단
검색

커뮤니티

보도기사

엄홍길재단, 초록뱀미디어와 16차 네팔 휴먼스쿨 건립 협약 체결

페이지 정보

작성자엄홍길휴먼재단 작성일22-03-03 15:28 조회152회 댓글0건

본문

c3221077af55194fca578b2734dca1de_1646288774_1864.jpg



세계 최초로 히말라야 16개 봉우리를 완등한 산악인 엄홍길(62·엄홍길휴먼재단 상임이사) 대장의 네팔 히말라야 학교 건립 사업이 의미 있는 결실을 눈앞에 두고 있다.

엄홍길휴먼재단(이사장 이재후)과 방송 프로그램 제작 코스닥 상장기업인 (주)초록뱀미디어(회장 원영식)는 23일 16차 엄홍길휴먼스쿨 건립 지원을 위한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엄 대장은 2010년부터 엄홍길휴먼재단을 통해 네팔 오지 지역의 학교를 짓고 교육 사각지대에 있는 학생들의 교육을 지원해왔다. 16좌 완등 과정에서 10명의 동료를 잃었던 엄 대장은 히말라야로부터 받은 영광과 감사함을 돌려준다는 취지로 16개 휴먼스쿨 설립을 인생 17좌 목표로 삼아 열정을 기울여왔다. 2010년 1차 팡보체 스쿨을 시작으로 2015년 15차 심빠니 스쿨이 완공됐으며 16차 학교에 앞서 17차 성카리풀 스쿨도 세워졌다.
 

네팔의 수도인 카트만두 딸께¤ 지역에 짓는 16차 스쿨은 유치원부터 초, 중, 대학(전문학사) 과정까지 이르는 종합학교로 만들어질 계획이다. 도서관과 마을회관, 1000명 이상 입장 가능한 체육관도 들어선다. 현재 공정률은 70% 정도로 완공되면 네팔 교육의 거점 역할을 하게 된다. 1, 6차 스쿨 건립 지원에도 나섰던 초록뱀미디어는 16차 스쿨 지원과 함께 현지 교육 환경 개선에도 나설 계획이다. 엄 대장은 “좋은 생각을 가지면 좋은 일이 분명 이뤄진다는 것을 깨닫고 있다. 산을 오르듯 한 걸음, 한 걸음 의미 있는 일을 포기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유재영 기자 elegant@donga.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재단법인 엄홍길휴먼재단대표 : 이재후사업자등록번호 : 104-82-10709

주소 : (03049)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로9길 5, 상진빌딩 3층
대표번호 : 02-736-8850FAX : 02-736-8858E-mail : uhfg8848@hanmail.net

Copyright ⓒ 2019. UM HONG GIL HUMAN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

재단법인 엄홍길휴먼재단 후원전용계좌

우리은행 1006-880-008848 (재단법인 엄홍길휴먼재단)

기부금 영수증 등 후원내역 관리와 감사의 선물을 드릴 수 있도록
연락 부탁드립니다.